[일상툰]이택종의 딴생각<58>'눈사람 동화'

이택종 기자/시사만화가 | 기사입력 2020/02/19 [22:51]

[일상툰]이택종의 딴생각<58>'눈사람 동화'

이택종 기자/시사만화가 | 입력 : 2020/02/19 [22:51]

 

다리가 없어 슬픈 눈사람이 자살을 결심했다.

그 방법으로 차가운 물과 따뜻한 물 중 고민하던 눈사람.

"단 한번만이라도 뜨겁게 살고 싶어"

마침내 그의 몸에서 뜨거운 수증기가 올랐다.

 

 

 

 
일상툰 눈사람 동화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조용히 봄을 맞는 텅빈 '경화역'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