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DMZ 평화관광 활성화 위한 ‘원더티켓’ 개최

김민 기자 alswn8833@naver.com | 기사입력 2021/09/24 [13:20]

문체부, DMZ 평화관광 활성화 위한 ‘원더티켓’ 개최

김민 기자 alswn8833@naver.com | 입력 : 2021/09/24 [13:20]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24일부터 26일까지 우리금융아트홀에서 비무장지대(DMZ) 평화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제작한 창작공연 ‘원더티켓(Wonder Ticket)-수호나무가 있는 마을(이하 원더티켓)’을 개최한다. 

 

▲ 사진제공 : 문화체육관광부  © 뉴스다임

 

‘원더티켓’은 분단과 긴장의 상징이었던 비무장지대를 국제적인 평화관광의 중심으로 만들기 위해 기획된 공연관광 콘텐츠이다. 파주 자유의 다리에 멈춰 서 있는 ‘녹슨 기관차’와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의 ‘바람의 언덕’을 소재로, 가수 윤도현·유회승, 배우 이황의·이서영 등이 주요 배역을 맡아 출연한다. 

 

흡입력 있는 연출에 홀로그램, 영상투사(프로젝션 맵핑) 기술 등 한국의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이 더해진 이번 공연은 관객들에게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더욱 큰 감동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라는 초유의 상황 속에서 관중 없이 온라인으로 공연을 공개했지만 올해는 새로운 방역지침에 따라 공연의 의미와 평화의 가치를 직접 관객들과 나누기 위해 파주 임진각 야외공연장에서 우리금융 아트홀로 무대를 옮겼다. 

 

아울러 안전한 공연 관람을 위해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한 가운데 사전에 관람권(티켓)을 예매한 관객들을 대상으로 소규모 공연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현장에서 공연을 직접 관람하지 못한 국내외 관객들을 위해 올해 연말에 유튜브를 통해 공연영상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누구보다 한반도의 평화를 염원하는 이산가족과 파주, 연천, 철원 등 비무장지대 접경지역 13개 지자체 관계자들을 초청해 함께 공연을 관람하며 갈 수 없는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고 접경지역 관광 활성화와 평화를 향한 마음을 모을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