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크초콜릿, '당류 함량' 높아...과다 섭취 주의

오경애 기자 iandi21@naver.com | 기사입력 2023/05/17 [10:00]

밀크초콜릿, '당류 함량' 높아...과다 섭취 주의

오경애 기자 iandi21@naver.com | 입력 : 2023/05/17 [10:00]

초콜릿은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누구나 즐기는 기호식품이며, 힘들고 우울할 때 심리적 위안을 줄 수 있는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 사진제공 : 픽사베이  © 뉴스다임

 

그러나 당류 함량 등이 1일 당류 섭취량 WHO 권고기준에 초과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대전충남소비자연맹은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제품 선택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시중에 판매 중인 밀크초콜릿 총 15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 품질, 표시적합성 등을 시험․평가했다.

 

시험 결과 15개 제품 모두 미생물, 곰팡이독소 등 안전성은 관련 기준에 적합 또는 불검출되었으나, 표시적합성은 1개 제품의 실제 단백질 성분 함량이 표시량의 허용오차 범위를 벗어나 기준에 부적합했다.

 

한편 당류 함량은 제품 1개당 최소 13.85g∼최대 103.25g(평균 54.82g)으로 최대 7.5배 차이가 있었고, 11개 제품은 어린이 1일 당류 섭취량 WHO 권고기준(35g)을 초과하는 수준으로 당류 함량이 높아 섭취 시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했다. 

 

또한 카페인 함량은 제품 1개당 최소 4.72mg∼최대 35.35mg(평균 19.42mg)으로, 어린이(만 6~11세)가 제품 1개를 섭취할 경우 카페인 최대 1일섭취권고량(63~96㎎)을 초과하지는 않지만 타 식품(콜라 250ml 기준, 카페인 함량 23㎎) 등과 함께 과다 섭취할 경우 권고량에 근접하거나 초과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했다.

 

▲ 자료제공 : 대전충남소비자연맹  © 뉴스다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