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회복에 따라 어린이 안전사고, 전년 대비 36.4% 증가

오경애 기자 iandi21@naver.com | 기사입력 2023/05/31 [09:31]

일상 회복에 따라 어린이 안전사고, 전년 대비 36.4% 증가

오경애 기자 iandi21@naver.com | 입력 : 2023/05/31 [09:31]

 

▲ 사진제공 : 픽사베이  © 뉴스다임

 

한국소비자원이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2022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어린이 안전사고는 21,642건으로 전체 안전사고 건수의 27.5%를 차지했으며, 전년 대비 3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등 단계적 일상회복 과정에서 야외활동이 증가하며 ’교육시설‘, ’놀이터‘ 등 집 밖에서의 어린이 안전사고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안전사고의 유형 중 추락사고의 경우 최근 감소하는 추세였으나, 2022년은 전년(3,750건) 대비 40.6%(1,524건) 증가한 5,274건이 접수됐다. 특히 추락 관련 안전사고는 영아기의 어린이에게 가장 많이 발생했다.

  

이물 삼킴/흡인 사고 유형은 전년(1,712건) 대비 22.1% 증가한 2,091건이 접수됐는데, 해당 사고 유형의 83.1%가 ‘걸음마기’와 ‘유아기’ 어린이에게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어린 자녀가 있는 가정에서는 안전사고 관련 사례와 주의사항을 잘 숙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더불어 어린이, 고령자 등 안전 취약계층과 관련한 위해정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분석하여 맞춤형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안전사고 예방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