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4월1일부터 접수

2017년 7개 시군 → 14개 시군으로 확대

이광열 기자 | 기사입력 2017/03/31 [19:01]

전북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4월1일부터 접수

2017년 7개 시군 → 14개 시군으로 확대

이광열 기자 | 입력 : 2017/03/31 [19:01]
▲ 전라북도 도청     ©뉴스다임

전북도는 오는 4월1일부터 시·군 홈페이지 및 본청 등에서 2017년 1학기분 대학생 학자금 이자 지원을 신청 접수 받는다고 밝혔다.

 

이자지원 신청은 반드시 해당 시·군에 신청해야 하며, 시군별 학자금 이자지원 심의위원회를 거쳐 6월경 대상자를 최종 결정해 지원한다.

전북도는 2016년부터 경제적으로 어려운 대학생들에게 경제적 부담을 덜어 주고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자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을 시행해 오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 시군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조례제정을 완료해 7개 시군에서 14개 시군으로 확대 운영해 보다 많은 도내 대학생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14개 시·군과 협력하고 대학과의 협조를 통해 많은 대상 학생들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집중 홍보할 계획”이라면서 “앞으로도 전라북도 대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도는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등 지역 대학생을  우수인재로 육성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 한국장학재단과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슬 머금은 5월의 꽃 '장미'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