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 미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국인 대다수, 대북제재강화 지지
 
Julie Go 기자 yk.newsdigm@gmail.com 기사입력  2017/09/28 [01:33]

 

▲ 트럼프 대통령 (구글프리이미지)    © 뉴스다임

 

지난주(18-21일) 워싱턴포스트와 ABC뉴스가 미국인 전국 성인 10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대북 관련 여론조사에서 미국인 67%는 북한이 먼저 미국이나 동맹국을 공격할 경우에만 미국이 군사적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대답했다.

 

미국이 먼저 선제 공격을 해야 한다는 응답은 23%에 그쳤다.

 

또한 미국이 먼저 북한에 군사 공격을 감행할 경우에는 동아시아에 더 큰 전쟁을 일으킬 위험이 있다고 생각한다는 사람은 82%였다.

 

대북 제재 강화를 찬성하는 응답은 76%로 큰 지지를 얻고 있다.

 

이 같이 대부분의 미국인이 대북 선제공격보다는 강력한 대북제재를 통한 접근을 원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28 [01:33]  최종편집: ⓒ 뉴스다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미 대북제재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