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원식 “정권교체 후 처음 맞는 추석, 국민 목소리 귀담아 듣기 위해 노력”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17/10/09 [16:09]

우원식 “정권교체 후 처음 맞는 추석, 국민 목소리 귀담아 듣기 위해 노력”

박원빈 기자 | 입력 : 2017/10/09 [16:09]
▲ 발언하는 우원식 원내대표     © 뉴스다임 박원빈 기자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실에서 열린 추석민심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우원식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이날 우원식 원내대표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연휴도 잊은 채 묵묵히 맡은바 소임을 다해준 많은 분들께 깊은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 며 “정권교체 후 처음 맞는 추석인 만큼 지도부 포함 의원 모두가 집권 여당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국민의 목소리를 귀담아 듣기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포토에세이-천일동안]"아프냐? 나도 아프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