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충청/대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금산군 '진산관광홍보체험관' 세운다
천주교박해사건·향토 역사문화 공간 연출
 
박원빈 기자 jpbeen.newsdigm@gmail.com 기사입력  2017/11/29 [16:18]
▲ 진산관광홍보체험관 조감도(사진제공 : 금산군청)     © 뉴스다임

 

금산군 진산지역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 및 관광활성화를 위한 진산관광홍보체험관이 건립된다. 진산만의 특화 콘텐츠 발굴을 통한 향토문화 진흥을 꾀하기 위해서다.

 

위치는 폐교된 진산면 지방리 ()진산초등학교 지방분교다. 이곳은 201511월 충청남도 금산교육지원청으로부터 금산군이 매입했다.

 

2016년도에 정부예산을 확보했으며 건축설계 및 전시설계를 완료한 상태다. 1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12월 착공에 들어가 내년 5월에 개관할 예정이다.

 

규모는 지상 1, 연면적 263.97, 최고높이 8.05m. 체험관 안에는 크게 진산사건 사료실과 진산관광홍보실 2개 실로 구성된다. 진산사건 사료실(84.24)의 경우 진산지역에서 일어났던 국내 최초의 천주교 박해인 신해박해를 소개하고, 한국역사 속의 천주교를 재고증하게 된다.

 

관광홍보실(136.89)은 행정구역의 변동이 잦았던 진산의 역사문화와 금산의 대표적인 관광자원 및 축제를 체험중심으로 구성 연출한다.

 

진산지역은 한국 최초의 천주교 탄압사건인 신해박해 발생지와 국가등록문화재인 천주교 진산성지 성당, 임진왜란 당시 최초의 육전 승전지이자 금산의 5대전투 중의 하나인 이치대첩과 충남도지정문화재 권율장군 이치대첩비, 진산향교, 태고사 대웅전 등 많은 역사적 문화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1/29 [16:18]  최종편집: ⓒ 뉴스다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금산군 진산관광홍보체험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