꽁꽁 언 뉴욕, '볼드랍'은 행복한 사람들로 넘쳐나

Julie Go 기자 | 기사입력 2018/01/03 [13:41]

꽁꽁 언 뉴욕, '볼드랍'은 행복한 사람들로 넘쳐나

Julie Go 기자 | 입력 : 2018/01/03 [13:41]
▲ 2018년 1월 1일 새해를 맞은 뉴욕의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사진 브라이언 K.)    © 뉴스다임

 

영하 12도의 강추위 속에도 뉴욕 타임스퀘어의 새해 맞이 볼드랍(New Year's Eve Ball-drop) 행사장 앞에는 수십 만 명의 행복한 사람들이 몰려들었다. 이번 행사는 기상청 역사상 1917년 이후 두 번째로 추운 신년을 맞은 해로 기록됐다. 

 

▲ 뉴욕 타임스퀘어의 볼드랍 (구글 프리이미지)   © 뉴스다임
▲ 뉴욕 타임스퀘어의 볼드랍 (구글 프리이미지)     © 뉴스다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뉴욕, 타임스퀘어, 볼드랍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에세이-천일동안]"아프냐? 나도 아프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