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 미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 주식시장 덕에 트럼프 지지율 상승
 
Julie Go 기자 news.newsdigm@gmail.com 기사입력  2018/01/13 [00:44]
▲ 작년 트럼프 대통령의 취임식 (영상캡쳐)     © 뉴스다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6개월 만에 최고 수준인 44%로 파악됐다고 여론조사기관인 라스무센이 5일 발표했다.

 

라스무센은 지난 2∼3일 유권자 1500명을 상대로 한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율이 44%, 반대하는 비율이 54%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6월 조사에서 50%로 정점을 기록한 이래 가장 높은 수치라고 라스무센은 설명했다.

 

또 이 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강력히 지지한다는 비율은 29%을 기록했다. 라스무센은 이러한 결과는 뉴욕증시의 대표 지수인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가 4일 2만5000을 돌파하고, 실업률도 17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으로 떨어지는 등 미국 경제의 전반적 호조 상황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3 [00:44]  최종편집: ⓒ 뉴스다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럼프 지지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