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에도 유가 상승세 지속

정의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1/13 [09:00]

새해에도 유가 상승세 지속

정의정 기자 | 입력 : 2018/01/13 [09:00]

새해에도 기름값 상승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인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3.0원 오른 리터당 1,547.9원을 기록했다. 이는 24주 연속 오른 가격이다.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3.4원 상승해 리터당 1,340.3원으로 집계됐다. 25주 연속 상승세다.

 

휘발유와 경유의 주간 상승액은 1월 첫째 주 리터당 1.8(휘발유·경유 동일)보다 훨씬 커졌다. 상승폭이 가팔라진 것이다.

 

SK에너지의 경우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2.0원 오른 1,568.9, 경유 가격은 2.3원 상승한 1,362.0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제주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보다 훨씬 큰 폭인 17.5원이 올라 1,617.7원을 기록했다. 최고가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641.7원으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93.9원이나 높다.

 

한편 한국석유공사는 미국의 대 이란 신규 제재 부과 가능성, 미국 달러화 약세 등으로 국제유가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메밀꽃과 코스모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