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 기조연설

박원빈 기자 wbpark@nanryna.kr | 기사입력 2021/07/14 [21:27]

[전문] 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 기조연설

박원빈 기자 wbpark@nanryna.kr | 입력 : 2021/07/14 [21:27]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오늘 한국판 뉴딜 선언 1주년을 맞아 그 성과와 함께 더 진화된 ‘한국판 뉴딜 2.0’ 추진계획을 국민들께 보고드리고자 합니다. 코로나의 위협이 여전하고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의 엄중한 상황을 맞이했지만, 한국판 뉴딜은 계속 전진해야 합니다. 한국판 뉴딜은 위기의 한복판에서 시작한 프로젝트입니다. 당면한 위기극복뿐 아니라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국가발전전략으로 진화를 거듭하며 희망을 만들어 왔습니다.

 

처음엔 코로나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대규모 일자리 창출 전략으로 ‘디지털 뉴딜’에 중점을 두고 출발했지만, 기후변화 대응과 저탄소 경제 전환의 속도를 높이기 위해 ‘그린 뉴딜’을 또 다른 축으로 세우며 본격적으로 한국판 뉴딜의 진화가 시작되었습니다.

 

추가적으로 고용안전망과 사회안전망 확충을 한국판 뉴딜의 토대로 삼으며 비로소 완전한 모습을 갖추게 되었습니다. 여기에 멈추지 않고, 지역균형 뉴딜이 한국판 뉴딜의 정신으로 정립되며 지역 확산의 발판도 마련되었습니다.

 

160조 원 규모의 투자계획이 세워졌고,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대담하고 원대한 국가발전 전략이 되었습니다. 국제사회에서도 한국판 뉴딜을 코로나 위기극복과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대표적인 국가발전 전략으로 평가하고 있습니다. 이제 한국판 뉴딜은 세계가 함께 가는 길이 되었습니다. 우리가 1년 전 제시한 국가발전전략이 세계가 추구하는 보편적 방향이 되었음을 G7 정상회의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오늘 우리의 선택이 옳았다는 자신감과 함께 보다 강화된 ‘한국판 뉴딜 2.0’을 발표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한국판 뉴딜을 더욱 확장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한 단계 진전된 전략입니다.

 

국민 여러분, 한국판 뉴딜은 대한민국 대전환의 문을 힘있게 열었습니다. 디지털 혁신과 그린 혁신의 바람을 일으키고 포용의 힘을 더욱 키웠습니다. 그 힘으로 우리는 코로나로 인한 경제충격을 빠르게 극복할 수 있었고 선도국가로 나아갈 수 있었습니다.

 

적극적 재정투자가 마중물이 되어 변화의 동력이 되었습니다. 빅데이터 플랫폼과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가 구축되고 개방되었습니다. 전국 초중고에 스마트 기자재가 보급되는 등 미래 교육 인프라 구축과 함께 산업, 교통, 물류 등 SOC 디지털화에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전기차와 수소차의 보급을 확대했고 재생에너지 개발과 보급을 지원하는 등 저탄소 경제 전환의 기반도 마련해 나갔습니다. 학교와 마을, 건물과 산단 등 삶의 공간과 일터가 녹색 공간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 기조연설전문, 한국판뉴딜 선언 1주년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