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기업] 자율주행 물류로봇기업 '힐스엔지니어링', AI 방역로봇 선보여

코로나 시대, 전시장·병원·양로원 등 적용할 수 있는 곳 다양해

여천일 기자 rahnam@naver.com | 기사입력 2021/07/24 [18:54]

[화제의 기업] 자율주행 물류로봇기업 '힐스엔지니어링', AI 방역로봇 선보여

코로나 시대, 전시장·병원·양로원 등 적용할 수 있는 곳 다양해

여천일 기자 rahnam@naver.com | 입력 : 2021/07/24 [18:54]

판교테크노밸리를 대표하는 로봇테크전문기업 ㈜힐스엔지니어링은 2021년을 바쁘게 달려가고 있다. 연초에 라스베가스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CES2021에서 Anti-Virus Universal Disinfection Robot으로 혁신상을 받은 것에 이어서 제조업의 세계 최대 전시회인 Hannover Messe 2021과 MWC 2021에 참가해 많은 해외 바이어들의 호응을 받았던 바 있다.  

 

레드닷 어워드 이미지   © 뉴스다임

최근에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산업디자인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Red Dot Award(레드닷어워드)2021'에서 본상인 Winner Services2021 대상을 수상했다.

 

총 4,110개의 출품작 중에 단 8%만이 수상의 영예를 얻을 수 있는 이 어워드에 탁월한 기술과 뛰어난 디자인으로 본상을 수상한 힐스엔지니어링을 두고 전문가들은 로봇산업업계에서는 매우 보기 드문 쾌거이며, 로봇업계의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며 그 의미를 높이 평가했다.

 

또한, 이에 앞서 MWC2021에 참가한 힐스엔지니어링은 현 최고의 글로벌 이슈인 코로나19로 인해 초유의 비대면사회를 맞고 있는 상황에서, 방역로봇인 '인공지능 기반 자율주행 방역로봇 고유모델인 Coro-bot'으로 BBC방송의 특별 인터뷰 취재 요청을 받기도 했다.

 

힐스엔지니어링의 레드닷어워드 출품작인 '코로봇Ⓡ(Coro-bot)'은 약재분사방식과 자외선살균방식을 겸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복합적인 살균방식을 채택해 사용자가 방역현장의 환경에 맞게 최적의 살균방식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는 최고의 차별성을 가지고 있다. 

 

▲힐스엔지니어링이 레드닷 어워드에 출품한 Coro-bot     ©뉴스다임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팬데믹 현상이 세상을 흔들어 놓고 있다. 힐스엔지니어링은 ‘AI x Robotics Lab’을 운영하는 자율주행 물류로봇 전문기업으로서, 자율주행 물류로봇인 '로로봇Ⓡ(Lo-robot)'을 출시해 시장의 이목을 크게 끌었던 바 있다.

 

이번에는 유니버셜(Universal) 방역로봇인 '코로봇Ⓡ'을 출시해 시장에 신선한 충격을 주고 있다. 그동안 시장에 출시되던 방역로봇들이 UVC살균방식을 주로 사용하며 보조적으로 약재분사방식을 적용한 방역로봇이었다면, 이번에 출시된 '코로봇Ⓡ(Coro-bot)'은 약재살균방식이 중심이 되고 UVC살균방식이 부수적으로 적용되어 기존의 방식과 180도 달라진 새로운 방식이라는 점이 눈길을 끈다.

 

즉, 공간벽면살균 방식을 채용하고 방역효과가 입증된 H2O2, CL20와 같은 인체무해성 약재를 병실과 복도, 물류센터의 벽면에 분사해 코로나 바이러스균을 죽이고, 사람과의 접촉이 일어나지 않는 바닥이나 천정 등에는 차폐된 도구를 활용해 UVC광선을 이용해 살균을 실행하는 방식이다.

 

또한 AI기반 거리센터를 분사노즐 중간에 설치해 다양한 비정형 살균거리에 따라 적정한 각 노즐의 약재분사량과 자율주행 로봇의 적정 주행속도를 종합적으로 자동조절하여 완벽한 방역활동이 스케쥴링 되도록 했다.

 

약재방역과 UVC방역이 놓치는 부분들을 다관절 로봇팔에 의해 타켓조사 되도록 보충적으로 마무리 방역을 실시하도록 했고, 공기 중에 떠 있는 부유균에 대한 살균기능과 탈취기능도 가능하도록 200도의 고온살균 원적외선 에어 서큘레이터를 로봇 상면에 장착, 상황에 맞는 완벽한 살균 활동이 이루어지도록 로봇이 연구개발되었다.

 

곧 선보일 '안내로봇'  © 뉴스다임

 

'코로봇Ⓡ'이 적용될 산업현장은 매우 다양하다. 전시장, 병원, 양로원, 풀필먼트센터, 공항 등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는 어디든 적용할 수 있다.

 

특히 '코로봇Ⓡ'은 다관절로봇인 만큼, 항공기 객실이나, 관람시설 등을 방역할 수 있는 수평형 분사봉인 H-Arm을 장착하고 있고, 일반 복도나 병실들을 폭넓게 살균할 수 있는 수직형 분사봉인 V-Arm과 가변적으로 사용 가능한 Multi-Arm을 장착하고 있다.

 

또한, 밀폐공간에서 오염된 공기를 정화시킬 수 있는 에어 서큘레이터까지 장착하고 있어 전천후 방역로봇으로서 그 디자인과 기능이 탁월해 이번 행사에서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본상 수상의 영예를 얻을 수 있었다고 힐스엔지니어링 박명규 대표는 수상소감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힐스엔지니어링, 자율주행, 방역로봇, 인공지능, AI, 코로봇, 코로나19, 안내로봇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