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15일부터 배달 외식 할인 지원 재개

노진환 기자 rocjr21@gmail.com | 기사입력 2021/09/10 [17:23]

농식품부, 15일부터 배달 외식 할인 지원 재개

노진환 기자 rocjr21@gmail.com | 입력 : 2021/09/10 [17:23]

농림축산식품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 지속에 따른 내수 경기 위축 최소화를 위해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15일 10시부터 재개한다.

 

▲ 사진제공 : 농림축산식품부  © 뉴스다임

 

최근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는 일상 속 집단 감염 지속 등으로 큰 감소세 없이 정체 양상을 보이는 상황이다.

     

이를 고려하여 국민의 자발적인 거리두기 실천 지원을 위해 외식 할인 사업을 배달 방식으로 재개하고, 향후 방역 여건이 개선되면 대면까지 확대하면서 잔여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다.

 

외식 할인 지원은 카드사에서 배달앱을 통한 외식 실적을 확인·환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기존 사업 참여자의 응모와 누적 실적은 이번 사업에 그대로 이어서 적용된다. 

 

참여 배달앱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공개 모집을 통해 총 19개 사가 확정됐고, 이번 사업에는 200억원을 배정했으며, 선착순으로 환급해 예산 소진 시 종료된다. 

 

기존 참여자의 카드사 응모 및 사용 실적 등은 그대로 연계 적용되므로, 실적 달성(4회)만 하면 환급받을 수 있다.

 

새롭게 참여할 경우 카드사 홈페이지·앱에서 먼저 응모한 후, 본인이 이용하는 배달앱이 사업에 참여하는지 확인하여, 응모한 카드로 배달앱에서 주문과 결제를 2만원 이상(최종 결제금액 기준) 총 4회를 하면, 다음 달 카드사에서 1만원을 환급 또는 청구할인 받을 수 있다.

 

카드사별 1일 최대 2회까지 실적이 인정되며, 배달앱의 간편결제는 응모 카드와 연계된 경우에 한해 실적으로 인정된다.

 

단, 배달앱을 통해서 주문․결제하는 포장과 배달만 실적으로 인정되니, 참여자들의 주의를 요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