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노면 색깔 유도선’ 설치 시인성 강화...교통사고 예방

고현아 기자 armian23@hanmail.net | 기사입력 2021/10/13 [18:30]

인천시, ‘노면 색깔 유도선’ 설치 시인성 강화...교통사고 예방

고현아 기자 armian23@hanmail.net | 입력 : 2021/10/13 [18:30]

인천광역시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주요 교차로 등 29개소에 대한 노면 색깔 유도선(color lane)을 오는 10월 말까지 설치한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 : 인천시  © 뉴스다임

 

노면 색깔 유도선은 도로의 편리한 이용과 안전 및 원활한 도로교통의 흐름을 확보하기 위해 설치하는 시설로, 교차로, 인터체인지, 분기점 등의 노면에 유도선을 설치함으로써 도로 이용자가 자신의 경로를 혼동 없이 명확히 인식 및 주행할 수 있도록 노면에 색을 입혀 차로의 방향을 안내하는 유도선을 말한다.

 

노면 색깔 유도선은 신광사거리 등 47개소의 교차로에 설치돼 있다. 

 

경찰서 교통과 및 국민신문고 등을 통해 접수된 지역을 대상으로 경찰청 및 도로교통공단과 협의를 통해 서인천IC진출로 등 올해 대상지 15개소를 선정하고, 군·구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 대상지 10개소, 교통운영개선사업 대상지 4개소, 총 29개소 교차로 등에 설치할 계획이다.

 

한편, 2019년도에 색깔 유도선을 설치한 부평시장역 오거리의 경우 설치전과 비교해 약 30%, 송림오거리는 약 50% 교통사고 건수가 감소 됐다.

 

조성표 시 교통건설국장은 “교통사고의 약32%가 교차로에서 발생하는데, 노면에 시인성 높은 색깔 유도선을 설치함으로서 차로의 명확한 안내로 사고예방에 효과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도 경찰청 및 도로교통공단과 협의를 통해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노면 색깔 유도선, 교통사고 감소, 교차로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