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소규모 한옥 보수비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

하선희 기자 hshsuny2018@naver.com | 기사입력 2021/10/15 [13:25]

경기도, 소규모 한옥 보수비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

하선희 기자 hshsuny2018@naver.com | 입력 : 2021/10/15 [13:25]

경기도가 도에 있는 소규모 한옥의 보수비를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하는 ‘한옥건축 소규모 수선 긴급지원 사업’을 추진하는 가운데 15일부터 11월 15일까지 신청자를 모집한다.

 

사업 대상은 총공사비 600만 원 이내 기와 훼손, 목재 노후화 등 소규모 긴급 보수를 필요로 하는 도내 한옥이다. 

 

▲ 사진제공 : 경기도  © 뉴스다임

 

도는 총 6,0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최소 20건의 공사를 대상으로 공사비의 절반(최대 300만 원)을 도비로 직접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 희망자는 경기도 건축디자인과로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방문 혹은 우편 제출하면 되며, 도는 조례에 따라 건축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지원 여부 및 금액을 결정, 해당 한옥 보수의 준공 후 지원금을 지급한다.

 

경기도가 시·군과 같이 지원하는 ‘경기 한옥건축 지원사업’은 시‧군 조례 및 예산에 따라 지원 여부가 결정되지만 ‘한옥건축 소규모 수선 긴급지원 사업’은 경기도가 자체적으로 시행해 시‧군 관계없이 모든 도민이 신청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한옥보수비지원, 목재 노후, 기와 훼손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