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내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어르신 4만6천명 모집

고현아 기자 armian23@hanmail.net | 기사입력 2021/11/30 [09:44]

인천시, 내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어르신 4만6천명 모집

고현아 기자 armian23@hanmail.net | 입력 : 2021/11/30 [09:44]

인천시가 내년 4만 6천51개의 일자리 창출을 통해 노인의 소득과 사회활동을 지원한다.

 

인천광역시는 29일부터 12월 17일까지 ‘2022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 : 인천시  © 뉴스다임

 

인천 시민의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내년에는 1,709억 원을 투입해 총 4만6천51개의 일자리를 제공한다. 올해(4만3천366개)보다 2천685개가 늘어난 규모다.

 

모집대상 사업은 공익활동과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사업단 및 취업알선형으로 만60세 또는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대상자라면 조건에 따라 신청이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29일부터 거주지 군·구청 노인일자리 담당부서 및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에 신청기간 확인 후 직접 방문·접수하면 된다. 

 

참여자는 소득 수준 및 활동역량, 경력 등 보건복지부 선발 기준에 따라 고득점자순으로 선정하며, 최종 선발 여부는 접수한 기관을 통해 12월말부터 내년 1월 초 사이에 순차적으로 개별 통보한다.

 

또한, 인천시는 노인일자리 사업 신청을 장려하기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도 병행한다.

 

지난 8일부터 다수의 어르신이 이동하는 복지시설 인근 역사 등 14곳을 지정하고 ‘노인일자리사업 정보시스템 QR코드’를 홍보하고 있으며, 29일부터는 다양한 홍보 매체 및 현수막 게첩 등을 통해 사업 참여자 모집 소식을 알린다.

 

특히, ‘노인일자리사업 정보시스템 QR코드’는 노인일자리 정보를 한 눈에 알 수 있는 시스템으로 인천시가 전국 최초로 구축했으며 2021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어르신이 직접 유인물을 배포하면서 홍보활동에 참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